접속자 : 33(회원0)  오늘 213 어제 497 최대 13,898 전체 8,894,865  
커뮤니티정보포토 플라자공간 비디오 뮤직-카페 자료 공간관심+즐거움
대중음악[한국]대중음악[외국]재즈블루스/소울Folk/Chansog/CanzoneClassical MusicCountry Music
   wego21™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대중음악[한국]
대중음악[외국]
재즈
블루스/소울
Country Music
Classical Music
Folk/Chansog/Canzone
재즈 베스트 #10
 
작성일 : 14-06-17 00:01
[Korean] 사노라면 - 나윤선
 글쓴이 : IN-BEST
조회 : 3,871  



세월 / 이경모 (68cm x 44cm, 2003)

사노라면 (김문응 작사 / 길옥윤 작곡, 1966)


♬ 사노라면 _ 나윤선

사노라면 언젠가는 좋은날도 오겠지
흐린날도 날이 새면 해가 뜨지 않더냐
새파랗게 젊다는 게 한밑천인데
쩨쩨하게 굴지 말고 가슴을 쫙 펴라
내일은 해가 뜬다 내일은 해가 뜬다

비가 새는 작은방에 새우잠을 잔대도
고운님 함께라면 즐거웁지 않더냐
오손도손 속삭이는 밤이 있는 한
한숨일랑 쉬지 말고 가슴을 쫙 펴라
내일은 해가 뜬다 내일은 해가 뜬다


♬ 사노라면 _ 들국화 (전인권+허성욱)





存在 그 쓸쓸한 자리 _ 이해인

언젠가 한번은
매미처럼 앵앵 대다가
우리도 기약없는 여행길 떠나갈 것을

언젠가 한번은
굼벵이처럼 웅크리고 앉아
쨍하고 해뜰날 기다리며 살아왔거늘

그리운 것은
그리운대로 풀잎에 반짝이고
서러운 것은
서러운대로 댓잎에 서걱인다

어제 나와 악수한 바람이
시체가 되어 돌아왔다
산다는 것의 쓸쓸함에 대하여
누구 하나 내 孤獨의 술잔에
눈물 한방울 채워주지 않거늘
텅빈 술병 하나씩 들고 허수아비가 되어
가을들판에 우리 서 있나니...

人生, 그 쓸쓸함에 바라볼수록
예쁜 꽃처럼 고개를 내밀고
그대는 나를 보는데
人生, 그 無常함에 대하여
달빛이 산천을 휘감고도 남은 은빛 줄로
내 목을 칭칭감고 있는데...

내 살아가는 동안 매일 아침
오늘도 살아있음에 감사하거늘
그래도 외로운거야 욕심이겠지

그런 외로움도
그런 쓸쓸함도 없다는 건
내 욕심이겠지...


Level. 00%
 
 
 



홈페이지소개   |   개인정보보호   |   광고   |   배너등록   |   찾아 오시는길

:::::::::::::::::::::: 인-베스트 코리아 | 김인배 | 경기 군포시 산본동 1135, 광림빌딩 706호 | TEL: 031-393-2212 | FAX: 031-393-2219 | E-mail: korea@in-best.com :::::::::::::::::::::: Copyright (C) '2008 wego21.com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IN-BEST™